KCC, 개방감 넓힌 주방 전용 시스템 창호 출시

기존 창 대비 창틀 두께 60% 가량 줄이고, 환기창 별도 배치로 탁 트인 시야 제공

파킹투데이 | 기사입력 2020/05/18 [10:51]
인테리어 >
sns기사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KCC, 개방감 넓힌 주방 전용 시스템 창호 출시
기존 창 대비 창틀 두께 60% 가량 줄이고, 환기창 별도 배치로 탁 트인 시야 제공
기사입력: 2020/05/18 [10:51] ⓒ 파킹투데이
파킹투데이

KCC가 출시한 주방 전용 시스템 창호. 창호 프레임 두께를 대폭 줄여 시원한 개방감과 세련된 디자인이 특징이다.  © 주차신문


KCC
가 창호 프레임 두께를 대폭 줄여 시원한 개방감과 세련된 디자인을 확보한 주방 전용 시스템 창호를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한 주방 전용 시스템 창호는 창틀 두께는 줄이고 유리 면적을 늘려 시원한 개방감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기존 주방에 일반적으로 많이 적용하던 슬라이딩 형태의 창호는 크기가 작고 두꺼운 창틀이 중간에서 시야를 분할해 답답한 느낌을 주는 반면, 신규 주방 전용 시스템 창호는 기존 슬라이딩 창호 대비 창틀 두께를 60% 가량 줄이고 손잡이와 환기창을 창호 한쪽으로 배치해 시야를 가리는 부분을 최소화했다.

 

시원해야 잘 팔린다는 말이 있을 정도로 조망과 개방감을 중요시 하는 최근 건축 트렌드에 따라 이를 극대화하면서도 단열 성능까지 꽉 잡았다. 창틀 내부는 여러 단계로 나눠 열의 흐름을 끊어주는 다중 격실 구조로 이루어져 있으며, 유리는 더블로이 삼중복층유리를 적용해 제로에너지하우스 수준의 뛰어난 단열 성능을 갖췄다.

 

창호 자체의 세련된 디자인도 강점이다. 주방 전용 시스템 창호는 단열성이 우수한 PVC 재질의 창틀이면서 바깥쪽에는 건물의 외관을 돋보이게 하는 알루미늄 캡을 씌워 외부에서 보기에 고급스러운 느낌을 준다. 반면, 창틀 안쪽으로는 최신 인테리어 디자인 트렌드를 반영해 우드 화이트 우드 베이지 딥 그레이 등 색상 3종을 준비했다.

 

환기창은 유럽형 여닫이 형식으로 히든 힌지, 잠금 하드웨어, 핸들 등 부자재는 독일의 유명 시스템 창호 전문기업인 지게니아의 하드웨어로 적용했다. , 환기창의 유리는 창호 색상에 맞춘 칼라유리 각각 적용해 고급스러움을 한층 더했다. 환기창의 칼라유리가 창호 색상과 조화를 이룰 뿐만 아니라 주변 주방 가구 및 전자 제품과 어우러져 멋스러운 인테리어를 완성한다.

 

이 밖에 주방 전용 시스템 창호는 창틀 배수 및 결로 배출 기능은 물론, 경사형 배수 구조의 내부 고정형 방충망을 설치해 생활 편의성까지 갖췄다. 방충망은 착탈이 가능해 망을 보수하거나 청소하기에도 쉽다.

 

KCC 관계자는 기존 주방 창은 단순 환기용이었지만 최근 조망권을 중요시하는 트렌드에 따라 단열 성능을 유지하면서 개방감을 극대화할 수 있는 얇고 세련된 창호에 대한 수요가 많아지고 있다면서 “KCC 창호의 우수한 제품력과 신속한 시공서비스, 본사의 품질보증 시스템을 중심으로 고객에게 사랑받는 더욱 좋은 제품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김건우 기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파킹투데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