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4차 산업혁명 주도 '스마트도시 정책학교' 개최

파킹투데이 | 기사입력 2020/07/14 [11:30]
스마트시티
강남구, 4차 산업혁명 주도 '스마트도시 정책학교' 개최
파킹투데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0/07/14 [11:3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파킹투데이


'
기분 좋은 변화, 품격 있는 강남'을 구현 중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오는 30일까지 개포문화공원에서 직원 100여명을 대상으로 4차 산업혁명을 주도할 정책과 서비스를 발굴하는 '스마트도시 정책학교'를 운영한다.

 

이번 정책학교는 지난해 이어 두 번째 개최되는 것으로, '스마트도시 서비스 디자이너'가 공공서비스 설계 전반을 소개하고, 관련 전문가들이 의료·건강·삶의 질 스마트모빌리티 스마트시티리빙랩서비스 개발 미세먼지 저감기술 등을 주제로 전담멘토링을 제공한다.

 

강의와 토론이 끝나면 팀별로 해결방안을 경쟁 발표하고, 우수 팀에게는 포상금 등 인센티브를 제공한다.

 

지난해 정책학교에서 제시된 '스마트주차장', '음식물 제로화', '중증장애인 이동권 확보', '스마트웰에이징센터' 7개 사업은 현재 스마트 정책사업으로 지정돼 추진 중이다.

 

윤종민 스마트도시과장은 "올 하반기에 '스마트시티 강남'의 청사진이 완성되면 디지털시민교육을 통해 스마트 시민을 양성하고, 수서역SRT 역세권과 교통인프라를 활용해 미래 신성장동력인 로봇 산업의 연구거점을 조성할 계획"이라며 "구민의 니즈를 정확히 파악해 그에 맞는 정책을 만들 수 있도록 빅데이터 통합플랫폼을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김기수 기자

ⓒ 파킹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